컨텐츠상세보기

평양을 세일합니다
평양을 세일합니다
  • 저자박종성
  • 출판사바보물고기
  • 출판일2019-03-26
  • 등록일2020-09-02
보유 5,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3, 누적예약 0

책소개



정식 출판 이전에 전격 영화화, 드라마화 결정!

개성공단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한 루저의 성공담.



개성공단 철수라는 대 사건 속에 숨은 드라마를 찾아

2016년 2월 10일 오후 5시. 정부는 개성공단 가동을 전면 중단한다고 선언했다. 남측 인원 184명은 그야말로 군사작전처럼 다음날 일제히 철수해야만 했다.

도서출판 바보물고기가 내놓은 ‘평양을 세일합니다’는 개성공단 철수작전에서 한 명이 빠져나오지 못했다는 엉뚱한 상상에서 출발한 소설이다. 

대한민국 사회에서 평균에 못 미치는, 아니 루저로 분류될 법한 주인공 철현은 개성공단 입주기업 ‘개성시대’의 회식 중 후배에게 무시당하고 과음을 한 후 평양 거리에서 쓰러져 잤다가 아침에서야 호텔로 돌아간다. 

그리고 TV에서 그야말로 끔찍한 뉴스를 보게 된다. 

“개성공단은 김정일 장군님께서 7천만 겨레에게 베풀어주신 민족 사랑의 고귀한 결정체였다. 개성공업지구가 6.15 공동선언의 열매라는 것은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엄연한 사실이다. 하지만 남조선은 개성공단에 대한 약속을 일방적으로 이행하지 않고 우리 조선민주주의공화국을 능멸하려 했다. 또한, 어제 새벽 남한은 일방적인 개성공단 철수를 통보하며…….”

가진 것이라고는 스마트폰과 노트북, 그리고 도무지 쓸모가 없어 보이는 잡동사니들만 가득한 트렁크 하나. 

패닉에 빠진 것도 잠시, 본사와 통화도 하고 국정원과도 연결되어 최대한 빨리 귀국을 할 수 있다는 안도감을 느낀다. 그러나 철현은 남북한 양쪽 정부에서 간첩으로 몰리게 된다. 

철현이 무사히 귀국을 할 수 있는 방법은 오직 한가지, 평양에서 만난 동업자들에게 경제적 성공을 가져다 주는 방법뿐이다.

저자소개



저자 : 박종성

저자 : 박종성

CI디자인으로 출발해 일러스트레이터, 대한민국 10대 아트디렉터로 선정되는 등 아트디렉터로 일가를 이룬 박종성과 카피라이터, 작사가, 영상연출자 등 다양한 이력을 가진 윤갑희는 15년간 같은 회사를 동업해 온 업계에서 소문난 콤비이다. 

사업을 본궤도에 올려놓고 남는 시간에 다양한 이야기를 협업으로 써 온 일과 취미를 함께 하는 독특한 동지관계이다. 이 책은 두 사람이 함께 만든 출판사 ‘바보물고기’의 첫 번째 작품이기도 하다.





목차

제1장 평양에 나홀로

★ 개성공단 철수 1일 차 

★ 개성공단 철수 2일 차 

★ 개성공단 철수 3일 차 

★ 개성공단 철수 4일



제2장 평양의 귀인

★ 개성공단 철수 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6일 차 

★ 개성공단 철수 8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0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2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4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26일 차



제3장 전직 이중간첩

★ 개성공단 철수 29일 차 

★ 개성공단 철수 30일 차 

★ 개성공단 철수 31일 차



제4장 평양1호 스타트업

★ 개성공단 철수 32일 차 

★ 개성공단 철수 37일 차 

★ 개성공단 철수 40일 차

★ 개성공단 철수 50일 차



제5장 대동강 파티

★ 개성공단 철수 53일 차 

★ 개성공단 철수 54일 차 

★ 개성공단 철수 6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73일 차 

★ 개성공단 철수 7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77일 차 

★ 개성공단 철수 84일 차 

★ 개성공단 철수 86일 차 

★ 개성공단 철수 87일 차



제6장 평양판 블랙프라이데이

★ 개성공단 철수 89일 차 

★ 개성공단 철수 92일 차 

★ 개성공단 철수 94일 차 

★ 개성공단 철수 9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96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02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07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50일 차



제7장 뉴개성공단

★ 개성공단 철수 165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70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71일 차 

★ 개성공단 철수 185일 차



제8장 재회

서울 

1년후 

뉴개성공단



부록- 개성공단이야기